Toner

In cosmetics, skin toner is a lotion(mostly water-based liquids) that cleanse the skin after facial cleansing. It helps nutrition and moisture of other basic cosmetics to be carried into skin effectively, the primary purpose of supplying moisture to dry and rough skin quickly after cleansing. To give a light and refreshing feeling, most toners are light liquid type(like water), but there are other types as well. Soo Nature's Spirulina Repair Toner is a gel type, which are intended to supply more soothing moisture to skin.

Toners are used when skin is sensitive after cleansing, so you should be more careful when choosing a product. Especially, the alcohol ingredient which is included to give a feeling of refreshing and coolness is the substance that makes the skin more sensitive and weak when used for a long time. Check ingredient label of the toner you are using right now!

Toners can be applied to the skin in many different ways so if you are wondering about the right way of applying your toner, here are some different ways to apply toner.

  • All Skin Types - Cotton Pads (works even better for those with oily or combination skin types)
  • Normal to Dry and/or Sensitive Skin - Hands (gentle tapping motions)
  • Very Dry - Wet Cotton Pads (leave on the face for a few minutes)
  • Other Way - Mist (spraying onto the face)

One magazine report shows that the moisture level of the skin immediately rises when applied by hand, and when applied with a cotton pads, it slowly retains its moisture for a long time, and after a period of one or two hours, it finally showed similar moisture. However, when using cotton pads, you should apply it gently to prevent skin irritation, so if you have sensitive skin, we recommend you to apply it by hand!


토너는 얼굴 세안 후 피부결을 정돈해주고 로션과 기타 기초 화장품의 영양과 수분이 효율적으로 피부 속에 운반될 수 있도록 도와주는 화장수를 말하는데 세안 후 건조하고 거칠어진 피부에 빠르게 수분을 공급하는 것이 주목적으로 만들어졌어요. 그래서 산뜻하고 상쾌한 느낌을 주기 위해 가벼운 액체 타입(물같은)이 가장 많은데요, 스피룰리나 리페어 토너처럼 좀더 촉촉한 수분공급을 목적으로 하는 젤 타입의 토너도 많이 나오고있어요. 

토너는 세안후 피부가 예민할때 사용하는 제품이기 때문에 제품을 고를때 더더욱 신중하게 골라야해요. 특히 청량감, 시원한 느낌을 주기위에서 들어가있는 알코올 성분은 오랜 기간 사용시 피부를 민감하고 약하게 만드는 성분이니까 꼭 주의하세요! 지금 당장 사용하고있는 토너 뒷면을 확인해보세요!

토너를 바를때 손과 화장솜중 어떤 방법이 더 좋을지 몰라 고민하고 있다면 정답은 둘다 괜찮다 예요. 한 잡지사에서 유수분 측정기를 이용한 실험후 결과는 손으로 바르면 피부의 수분도가 곧바로 올라가고, 화장솜으로 바르면 천천히 오래 수분을 유지시켜주어서 한두시간 시간이 흐른 후엔 결국 비슷한 수분도를 나타내었다고해요. 하지만 화장솜을 이용할 때 피부에 자극이 가지 않도록 살살 쓸어내리듯이 발라야 하니까 민감한 피부라면 오히려 손으로 바르는 방법을 추천해 드려요!